부동산 내용 바로가기 부동산 메뉴 바로가기

로고 & 서비스명


이번주내 조기지급키로

추석 명절을 앞두고 대형 건설사가 협력사 챙기기에 나섰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추석을 앞두고 자금수요가 많은 협력사들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협력업체 대금 2200억원을 전액 현금으로 이번주 내에 조기 지급한다고 14일 밝혔다. 정부의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정책에 부응하는 동시에 최근 임금 상승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하청 업체들을 지원하기 위함이다.

현대산업개발은 이미 우수 협력사를 대상으로 매월 무이자 대여를 연중 실시하고 있고, 이 자금이 최종적으로 근로자와 자재 공급업자에까지 지급되는 시스템도 운영중이다. 자금대여는 무이자, 무보증으로 실시되는데 그 자금 규모가 매년 확대되고 있다. 무이자 대여 실적은 90억원에 달한다.

아울러 금융기관에 100억원 규모 상생펀드를 조성해 협력사가 대출할 경우 금리를 2% 포인트 감면받을 수 있는 혜택도 제공한다. 현대산업개발은 상생펀드 규모를 전년보다 약 20% 확대해 조성할 계획이다.

협력사를 위한 다양한 상생협력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올 상반기에도 협력사와 공종별 간담회를 10회 개최해 건의사항과 애로사항을 듣는가 하면 협력사들의 자발적 모임인 '안전품질위원회'와 우수협력사로 구성된 상생협의체 'HDC파트너스클럽'등 상시적인 소통기구를 운영해 기술교류와 안전관리를 강화하고 있다.

[이한나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부동산 이슈보기

    금융

      금융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금융

          금융 토론 이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