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내용 바로가기 부동산 메뉴 바로가기

로고 & 서비스명


<앵커>
8.2 부동산 대책의 약발이 벌써 다한 걸까요?

서울 아파트값이 대책 이후 6주만에 상승세로 돌아섰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하겠습니다.

조슬기 기자, 8.2 부동산 대책으로 한달 넘게 하락하던 서울 아파트값이 처음으로 올랐다고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서울의 아파트값이 8·2 대책 이후 6주 만에 처음으로 상승했습니다.

한국감정원은 지난 11일 기준 서울 아파트값이 지난주와 비교해 0.01% 올랐다고 밝혔습니다.

8.2 대책 이후 재건축 약세 등으로 5주 연속 하락했던 매매가격이 6주 만에 오름세로 돌아선 것입니다.

먼저 지역별로 살펴보면 잠실 주공5단지 '50층 재건축' 기대감으로 송파구 아파트값이 0.09% 올라 지난주(0.03%)보다 상승 폭이 더 커졌습니다.

강남구(-0.03%), 강동구(-0.03%), 서초구(-0.01%) 등 다른 강남권 아파트값도 반등하지 않았지만 낙폭을 줄였습니다.

비강남권 아파트값도 오름 폭이 커진 곳이 많았습니다.

구로구가 재건축 기대감에 신도림 역세권 아파트를 중심으로 이사철 실수요까지 더해져 0.1% 올라 상승 폭이 가장 컸습니다.

이어 서대문구와 영등포구가 각각 0.06%, 용산구도 0.04% 올랐습니다.

<앵커>
수도권이나 지방 분위기는 어떻습니까?

<기자>
전국적으로 보면, 소폭(0.01%) 올랐지만 수도권과 지방 간 온도차를 보였습니다.

수도권은 0.03% 오른 반면 지방은 0.02% 내린 모습입니다.

최근 투기과열지구로 추가 지정된 성남 분당구(0.16%)와 대구 수성구(0.09%)는 상승 폭이 나란히 축소됐습니다.

부산은 조정대상지역인 해운대구와 연제구 등에서 하락하면서 상승세가 멈췄습니다.

울산과 경상권도 지속적인 신규 입주물량 공급과 산업경기 침체로 나란히 하락세를 이어갔습니다.

지금까지 SBSCNBC 조슬기입니다.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부동산 이슈보기

    금융

      금융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금융

          금융 토론 이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