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내용 바로가기 부동산 메뉴 바로가기

로고 & 서비스명


[동아일보]

최근 서울 중구 명동 황금입지에 탄탄한 임대수요를 바탕으로 경쟁력 있는 오피스텔이 새롭게 조성돼 화제가 되고 있다. 신규 공급의 희소성까지 갖춘 ‘명동 엠 퍼스트플레이스’가 주인공이다.

최근 라이프스타일 트렌드에 맞춘 소형평형을 95% 비율로 구성한 ‘명동 엠 퍼스트플레이스’는 A1, A1a, A2, A3, B, C, D 등 총 7개 타입을 선보인다. 전 호실에 빌트인 가전제품, 드레스룸 또는 붙박이장과 홈네트워크시스템을 설치해 최신 오피스텔로서의 편의성을 향상시키는 데 중점을 뒀다.

무엇보다 풍부한 배후수요가 확보된 입지에 들어서 투자 가치가 빛을 발한다. 주변에 우리은행, IBK기업은행, KEB하나은행 본점, 대신증권, 미래에셋대우, 유안타증권 본점 등의 금융 밀집 지구를 비롯해 SK, 롯데, 한화그룹 등 국내 굴지의 대기업본사들도 자리하고 있다. 4만여 협력사업체까지 모여 있는 중소기업 밀집지구도 일대에 있다.

교통편의성과 생활인프라도 우수하다. 4호선 명동역을 비롯해 2, 3호선 을지로 3가역과 3, 4호선 충무로역 등 트리플 역세권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홍보관은 서울 중구 삼일대로8길 은광빌딩 1층에 마련됐다. 대표번호를 통해 사전예약 시 빠른 상담을 받을 수 있다.

김민식 기자 mskim@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부동산 이슈보기

    금융

      금융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금융

          금융 토론 이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