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내용 바로가기 부동산 메뉴 바로가기

로고 & 서비스명


머니투데이 | 김지훈 기자 | 입력 2018.02.14 17:54 | 수정 2018.02.14 17:54

현대엔지니어링은 서울 종로·영등포·동대문·남대문 등에 거주하는 쪽방촌 주민 900여 명에게 새해 인사와 함께 따뜻한 명절음식을 전달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민족 대명절 설날을 앞두고 고향을 방문할 여건이 되지 않는 쪽방촌 주민들이 이웃의 따뜻한 정을 느끼고 민속놀이를 통해 화합과 소통을 하도록 도움을 주고자 마련됐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쪽방촌 주민들의 사회복귀 지원을 위해 2013년부터 △디딤돌 문화교실 △디딤돌 하우스 △매입임대주택 공동입주 등 후원을 이어가고 있다.

14일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들이 서울 남대문 쪽방촌을 방문해 주민들에게 떡국, 과일 등 명절음식을 대접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엔지니어링
14일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들이 서울 남대문 쪽방촌을 방문해 주민들에게 떡국, 과일 등 명절음식을 대접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엔지니어링

회사 관계자는 "올해도 소외계층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주거, 문화, 봉사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지훈 기자 lhshy@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