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내용 바로가기 부동산 메뉴 바로가기

로고 & 서비스명


대한토지신탁(시행)은 강원도 인제군 인제읍 남북리 일대에 조성하는 '인제 라온 프라이빗' 일부 잔여세대를 분양 중이라고 17일 밝혔다.

이 단지는 지하1층~지상 최고 20층, 6개동 329세대 중 전용 59㎡ 111세대는 분양 마감했으며, 전용 84㎡ 218세대 중 잔여세대를 동호수 지정 선착순 분양한다. 시공사는 라온건설이 맡았다.

모든 동 1층을 필로티 설계를 적용해 입주민의 휴식공간 제공과 함께 1층 세대의 사생활 보호도 고려했다. 인제군 최초로 4베이(bay) 맞통풍 평면 아파트인 만큼 발코니 확장을 통해 넓은 실사용 면적을 누릴 수 있고, 주방 펜트리(전용 84㎡), 알파공간 등 넉넉한 수납공간을 제공한다.

인제 라온 프라이빗 투시도 [사진제공 = 라온건설]
인제 라온 프라이빗 투시도 [사진제공 = 라온건설]

단지 안 커뮤니티시설에는 어린이집과 경로당, 피트니스센터, 독서실 및 작은 도서관(북카페) 등이 들어설 예정이며, 무인택배보관함과 전기자동차 충전시스템 등 특화시설이 마련된다. 단지 인근에 인제남초교와 인제국민체육센터, 공설운동장, 나르샤파크, 하늘내린센터 등 교육·편의시설이 있다. 모델하우스는 인제군 인제읍 상동리 321의 2에 마련돼 있으며, 입주는 2020년 3월 입주 예정이다.

분양 관계자는 "해당 사업장은 계약 시작 일주일 만에 전용 59㎡가 분양 마감됐으며, 현재 전용 84㎡ 일부 물량만이 남은 상태"라면서 "계획대로 공사도 순조롭게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조성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부동산 이슈보기

    금융

      금융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금융

          금융 토론 이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