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내용 바로가기 부동산 메뉴 바로가기

로고 & 서비스명


첫 번째 '투자 애로사항 해소방안' 마련
지자체 건의한 투자 프로젝트 가동 지원

【세종=뉴시스】김경원 기자 = 영종도 하늘도시에 항공물류센터가 건립될 수 있게 됐다. 또한 이동식 수소충전소 상용화 프로젝트의 개선방안도 마련될 전망이다.

기획재정부 혁신성장본부는 관계부처와 함께 지방자치단체가 건의한 16개의 투자 프로젝트 중 첫 번째로 '영종도 하늘도시 항공물류센터 건립'과 '이동식 수소충전소 상용화' 프로젝트를 개선하는 방안을 마련키로 했다고 12일 밝혔다.

그동안 영종도에 지상 5층 규모의 항공물류센터를 건립하려는 기업이 물동량 요건을 갖추지 못해 사업추진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혁신성장본부는 이번에 세관별로 물류상황 등을 종합 고려해 추가적인 물류센터 건립이 가능하도록 보세구역 특허심사 가이드라인 상 특허 보세구역 지정요건을 개정했다.

이로써 영종도 내 대규모 항공물류센터 건립이 가능해져 1700여억원 규모의 투자와 1200여명의 고용창출이 기대된다.

혁신성장본부는 연구·개발 목적으로 제한된 이동식 수소충전소의 상용화가 가능하도록 관련 산업통상자원부 고시 개정도 추진키로 했다.

이동식 수소충전소가 상용화하면 수소차 이용자들의 충전소 접근성이 높아지고 고정식 충전소보다 설치비용도 절감될 것으로 예측된다.

혁신성장본부 관계자는 "현재 접수된 여타 건의사항도 관계부처와 지속적으로 검토해 해결방안을 강구하겠다"며 "투자애로 해소를 위해 혁신성장본부 안에 시도별 전담관을 지정해 건의과제를 해결할 때까지 1:1 밀착지원을 하겠다"고 설명했다.

kimkw@newsis.com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