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내용 바로가기 부동산 메뉴 바로가기

로고 & 서비스명


한화건설은 기업형 민간임대주택 '수원 권선 꿈에그린' 계약률이 최근 90%를 넘었다고 12일 밝혔다.

한화건설은 "11일 기준 권선 꿈에그린 계약률이 92%를 돌파해 마감을 앞두고 있다"면서 "국공립 어린이집과 다양한 커뮤니티시설, 저렴한 임대료 등으로 실수요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해당 아파트는 수원시 권선구 서수원로 99 에 32개동 지하 2층, 지상 15~20층으로 건설됐다. 전용면적 59~84㎡, 총 2400가구 규모이다. 지난 3월 입주를 개시했으며 일부 계약 해지분에 대해서도 계약을 진행 중이다.

기존 임대주택과 차별화한 커뮤니티 시설과 서비스를 제공해 단지 중앙에는 7500㎡에 이르는 초대형 선큰광장이 위치하고 있다. 주변에는 조깅트랙과, 야외 카페, 골프연습장, 피트니스 센터, 도서관, 학습놀이존, 플레이존, 학습체육시설 등 편의시설을 갖췄다.

해당 시설들은 보육 및 교육 특화 서비스와 연계되어 운영된다. 우선, 단지 내 국공립 어린이집 2곳(시립꿈에어린이집, 시립그린어린이집)이 5월 2일부터 입소를 시작할 예정이다. 놀이시설을 즐길 수 있는 플레이존과 율동, 스포츠 등 신체발달 프로그램을 계획 중인 학습체육시설, 독서실 및 도서관 등 단지 내에서 각종 교육을 해결할 수 있도록 계획하고 있다.

입주민들을 위한 카 셰어링, 어린이 장난감 및 일부 가전제품 등의 렌탈 및 셰어링, 초등학생 등.하교 셔틀버스 운영, 무인택배 등 생활 편의를 도와주는 각종 공유 서비스가 도입된다.

hwlee@fnnews.com 이환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