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내용 바로가기 부동산 메뉴 바로가기

로고 & 서비스명


대한건설협회는 12일 오전 9시 서울 송파구 롯데호텔 월드에서 '한·일건설협력협의회' 제27차총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대한건설협회와 일본 해외건설협회(OCAJI)가 1977년 창립한 '한·일건설협력협의회'는 한일 양국 건설업계간 유일한 민간 협력기구로 한·일 양국이 2년마다 교차로 총회를 개최해오고 있다.

한국측은 유주현 대한건설협회장을 위원장으로 대림산업·GS건설·롯데건설·SK건설 등 건설업체 해외 담당임원이 위원으로 참석했으며, 일본측은 오바야시(大林組)사의 하스와 겐지 회장(위원장)과 다케나카, 후지타, 하자마, 카지마 등 일본 대형건설사의 해외담당 임원이 참석했다.

한일건설협력협의회 총회 회의 모습 [사진제공 = 대한건설협회]
한일건설협력협의회 총회 회의 모습 [사진제공 = 대한건설협회]

또 아시아개발은행(ADB),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KIND) 관계자도 참석해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실질적인 논의의 장으로 진행됐다.

[디지털뉴스국 조성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