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내용 바로가기 부동산 메뉴 바로가기

로고 & 서비스명


KB국민은행 ‘주간 시장동향’
재건축 기대…서초ㆍ송파 주도

[헤럴드경제=정찬수 기자] 주택시장의 관망세가 여전한 가운데 서울 재건축 예정단지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강남3구의 매매수요 회복세가 감지되고 있다.

17일 KB국민은행의 ‘주간 KB주택시장동향’ 조사에 따르면 지난 13일 기준 전국 아파트값은 8주 연속 보합세를 이어갔다. 특시 서울(0.01%)은 강남과 강북이 회복하며 전주 대비 상승했다.

 

강남구(0.00%)는 금리 인상과 DSR(총부채 원리금 상환비율) 도입 등 각종 규제 정책으로 한산한 분위기였지만, 서초구(0.01%)와 송파구(0.02%)는 개발 호재로 소폭 상승했다.

[사진설명=전국의 아파트값이 보합세를 유지한 가운데 강남권은 지역 내 개발 호재와 재건축 예정단지의 기대감이커지면서 매매수요가 살아나는 모습이다. 특히 서초와 송파구의 회복세가 뚜렸하다. 사진=헤럴드경제DB]
[사진설명=전국의 아파트값이 보합세를 유지한 가운데 강남권은 지역 내 개발 호재와 재건축 예정단지의 기대감이커지면서 매매수요가 살아나는 모습이다. 특히 서초와 송파구의 회복세가 뚜렸하다. 사진=헤럴드경제DB]

수도권(0.01%)은 서울과 인천의 회복세에 힘입어 전주 대비 소폭 상승했다. 세부 지역별로는 성남 중원구(0.06%), 수원 영통구(0.06%), 인천 계양구(0.06%), 수원 장안구(0.05%), 은평구(0.04%) 순으로 상승했다. 

[자료=KB국민은행]
[자료=KB국민은행]


[자료=KB국민은행]
[자료=KB국민은행]
[자료=KB국민은행]
[자료=KB국민은행]

5개 광역시(0.01%)는 24주 연속 상승했다. 광주(0.00%)는 보합, 대구(-0.05%), 울산(-0.01%)이 하락한 반면 부산(0.07%)과 대전(0.02%)은 상승했다. 상승률 상위지역으로는 부산 해운대구(0.15%), 부산 동래구(0.11%), 부산 금정구(0.09%), 부산 부산진구(0.09%), 부산 남구(0.09%) 순이었다. 기타 지방(-0.03%)은 11주 연속 하락세를 보였다.

전국(0.01%)의 아파트 전셋값은 2주 연속 소폭 올랐지만, 신규 공급물량의 증가로 상승폭은 안정화된 모양새다. 특히 서울(0.01%)은 강북지역(0.01%)과 강남지역(0.01%)이 모두 오르며 2주 연속 상승했다.

인천을 제외한 5개 광역시(0.02%)의 전셋값은 6주 연속 올랐다. 상승률 상위지역으로는 부산 북구(0.12%), 부산 기장군(0.07%), 대전 서구(0.06%), 부산 부산진구(0.06%), 광주 광산구(0.05%) 순이었다.

andy@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부동산 이슈보기

    금융

      금융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금융

          금융 토론 이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