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내용 바로가기 부동산 메뉴 바로가기

로고 & 서비스명



'서울로 7017'이 20일 개장한다. 서울로 7017은 서울역 고가도로를 보행길로 조성한 프로젝트로 계단, 엘리베이터, 브릿지 등 보행길이 17개가 교차하는 국내 최초의 공중보행로다.

서울로 7017은 서울역 고가가 개통했던 해인 1970년에서 '70'과 보행길로 다시 태어나는 2017년에서 '17'을 합쳐 만든 이름이다.

서울시는 20일 개장일에 맞춰 시민들이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문화 행사를 마련했다. 오전 10시 전면 개방을 시작으로 저녁 8시 공식 개장식 이전까지 다양한 사전 행사가 진행된다.

서울로 7017 개장. 슈즈트리. /사진=뉴시스

황지해 작가가 선보이는 설치예술로 신발 3만여켤레로 만든 조형물 '슈즈트리'가 시민을 기다린다. '서울로 사람길을 걷다'라는 주제로 '서울로365패션쇼', 뽀로로 등 인기 캐릭터와 함께 걷는 '애니프렌즈 캐릭터 퍼레이드' 등 10개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저녁 7시30분부터는 유로피언 재즈트리오의 공연과 조명 1000여개 점등식이 열릴 예정이다. 만리동광장에서는 '세종꿈나무오케스트라'의 공연이 이어진다. 저녁 8시에는 박수홍 서울시 홍보대사의 사회로 '서울로7017 시민합창단'의 축하 공연이 진행된다.

21일에는 개통 기념 '거북이 마라톤' 대회를 실시한다. 시민 2000여명이 마라톤에 참가한다. 만리동광장에서는 '서울드럼페스티벌'의 시민경연프로그램 '더 드러머'가 펼쳐진다.

개장 특별 프로그램은 6월18일까지 한달간 이어질 예정이다. 6월3~4일에는 주한유럽연합대표부와 회원국이 참여한 가운데 유럽 각국의 다양한 문화와 기후변화 대응 노력을 소개하는 '유로빌리지' 행사가 진행된다.

김준기 서울시 안전총괄본부장은 "서울로7017 개장을 계기로 '걷는 도시 서울' '보행 친화 도시'로 변모하는 중요한 첫걸음이 될 것"이라며 "3년여 간 준비를 마치고 첫 선을 보이는 만큼 보행길로 새로 태어난 서울로 7017을 알차게 즐기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다짐했다.

실시간 재테크 경제뉴스창업정보의 모든 것
김나현 기자 kimnahyeon@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부동산 이슈보기

    금융

      금융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금융

          금융 토론 이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