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내용 바로가기 부동산 메뉴 바로가기

로고 & 서비스명


지역별 > 서울 대학생 '멘토'-청소년 '멘티' 연결 맞춤형 지원사업

(서울=뉴스1) 국종환 기자 =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지역인재 양성을 위한 '허그(HUG)투게더 멘토링' 사업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허그투게더 멘토링'은 부산대학교 및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협약을 통해 부산지역 대학생과 청소년의 맞춤형 멘토링을 지원하는 HUG의 새로운 사회공헌사업이다.

사업비 5000만원을 HUG에서 후원하고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부산대학교에서 각각 멘티 청소년과 멘토 대학생 선정을 맡는다.

이번 발대식에서는 선정된 멘토·멘티 40명을 대상으로 오리엔테이션을 실시하고 친밀감을 높이기 위한 소그룹별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HUG 사무실 견학 등을 통해 공사 업무를 간접적으로 경험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됐다.

허그투게더 멘토 및 멘티 학생들이 발대식 개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HUG© News1
허그투게더 멘토 및 멘티 학생들이 발대식 개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HUG© News1

1대1 결연을 맺은 학생들은 6개월간 주 2회 개별 학습활동을 진행하게 된다. 대학생 멘토는 취업역량 개발비 월 30만원을 지원받고 학점을 인정받을 수 있으며, 청소년 멘티는 희망분야 수업과 재능개발비를 지원받는다.

김종서 HUG 일자리창출전략처장은 "'허그 투게더'라는 사업명 처럼 멘티와 멘토가 서로 이해하고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jhkuk@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