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내용 바로가기 부동산 메뉴 바로가기

로고 & 서비스명


개발지별 > 신도시 [하반기 분양 큰 장 섰다]

[서울경제] 미니신도시급 서울 가재울뉴타운에 재개발·재건축 선호도 1위인 ‘자이’ 브랜드 아파트가 들어선다.

GS건설(006360)은 서울시 서대문구 남가좌동 224번지 일대에 조성하는 DMC에코자이를 이달 분양한다. 가재울6구역을 재개발하는 단지는 지하3층에서 지상11~24층, 11개동 총 1,047가구 규모로 이 중 552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일반분양은 전용면적별로 △59㎡ 200가구 △72㎡ 101가구 △84㎡ 249가구 △118㎡ 2가구로 구성됐다. 펜트하우스 118㎡ 타입을 제외하면 선호도가 높은 전용 85㎡ 이하 중소형이다. 특히 가재울뉴타운에서 보기 드문 틈새 평형 72㎡ 타입을 선보여 희소가치도 기대된다.

가재울뉴타운은 인근 상암DMC 업무지구의 최근접 배후지로 수혜를 누리고 있다. 또 새 아파트가 잇따라 공급되며 상암DMC를 비롯해 종로·시청·광화문 등으로 출퇴근하는 실수요자들이 몰리며 위상이 높아지고 있다.

DMC에코자이는 이미 잘 갖춰진 가재울뉴타운의 각종 인프라를 원스톱으로 누릴 수 있다. 경의중앙선 가좌역과 6호선 증산역이 인접해 있고 단지 앞 버스정류장에는 서울 주요 도심과 빠르게 연결되는 노선이 지난다. 향후 서부선 경전철 명지대역(계획)이 들어서면 교통망은 더욱 탄탄해진다.

단지 주변에는 도보로 통학 가능한 거리에 초·중·고교가 밀집해 있다. 단지 앞에 연가초·연희중이 있고 가재울초·중·고, 명지초·중·고, 충암고 등이 인근에 위치한다. 수색이마트·상암홈플러스·월드컵경기장, 서대문 문화체육회관 등 DMC생활권을 공유하며 홍제천·불광천·궁동공원·한강시민공원·하늘공원·월드컵공원 등 쾌적한 주거환경도 누릴 수 있다.

DMC에코자이는 전 세대에 전력 효율이 좋은 LED 조명을 기본으로 설치했으며 승강기 동작 시 발생하는 에너지를 전력으로 변환하는 전력회생형 승강기 등 다양한 에너지 절감 아이템도 적용된다. 자이 특유의 고급스러운 내부 마감도 선보이며 자이안센터 내에는 입주민 전용 피트니스센터, GX룸·실내골프연습장·스크린골프 등이 들어선다.

견본주택은 현장부지에 마련돼 이달 중 오픈할 예정이다. 입주는 오는 2019년 12월이다. /노희영기자 nevermind@sedaily.com

GS건설이 가재울뉴타운에 공급하는 ‘DMC에코자이’ 투시도. /사진제공=GS건설
GS건설이 가재울뉴타운에 공급하는 ‘DMC에코자이’ 투시도. /사진제공=GS건설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부동산 이슈보기

    금융

      금융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금융

          금융 토론 이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