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내용 바로가기 부동산 메뉴 바로가기

로고 & 서비스명


개발지별 > 신도시 취득세·재산세 감면 및 토지가 5년 무이자할부 등 특전
20개 필지 7만㎡ 규모..분양가격 176만~250만원 책정
[세종=이데일리 박진환 기자] 올해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이 중소·벤처기업 유치에 나선다.

행복도시건설청은 세종시 신도시의 자족성을 확충하고, 청년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기 위해 내달부터 ‘세종테크밸리’ 4차 분양을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산학융합의 도시성장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세종시 신도시 집현리(4-2생활권) 일원 555만㎡ 부지에 대학과 기업, 연구기능을 집적화한 ‘산학연클러스터’가 조성 중이다.

이 가운데 75만㎡를 도시첨단산업단지인 세종테크밸리로 지정, 개발되고 있다.

2016년부터 3차례에 걸쳐 13만㎡의 산업용지를 분양해 모두 43개의 기업과 기관을 세종테크밸리에 유치했다.

유치한 37개 기업 중 절반이 매출 100억원 이상의 기업이며, 6개 유치기관은 기술개발·사업화, 창업교육 등 기업지원의 역할을 수행하는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 등이다.

내달부터 본격 시행되는 세종테크밸리 4차 분양은 대덕연구개발특구와 연계, 중소벤처기업 클러스터 조성 및 청년 일자리 창출에 방점을 둔 것이 특징이다.

지난해까지 최소 면적 3000㎡ 규모로 중견기업 유치에 집중한 행복도시건설청은 올해부터 1500㎡ 규모 필지도 포함해 중소·벤처기업이 보다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평가방식도 일자리 창출 관련 범정부 정책기조에 맞춰 청년 일자리 창출계획 부문을 포함했다.

세종테크밸리 4차 분양공고는 내달 18일이며, 기업의 입주신청은 오는 8월 22~24일, 선정평가는 9월 초에 진행할 예정이다.

입주기업에게는 △취득세 감면(75%) △재산세 5년간 감면(75%) △토지대금 5년 무이자할부(공급가 7% 할인효과) 등 다양한 특전이 부여된다.

4차 분양규모는 모두 20개 필지 7만㎡이며, 이 중 산업용지가 16개 필지 4만 7000㎡, 복합용지 4개 필지, 2만 8000㎡ 등이다.

분양가격은 산업용지가 조성원가의 70% 수준인 3.3㎡당 평균 176만원이며, 복합용지는 조성원가의 100% 수준인 250만원 등으로 책정됐다.

이원재 행복청장은 “2020년까지 200개 기업을 유치해 직·간접적으로 최대 3만여개의 일자리 창출이 기대된다”면서 “공동캠퍼스 등 주변에 건립될 대학·연구소 등과 함께 우수 인재 양성과 고용이 선순환 하는 혁신적인 산·학·연 협력 생태계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진환 (pow17@edaily.co.kr)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