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내용 바로가기 부동산 메뉴 바로가기

로고 & 서비스명


개발지별 > 신도시

대우건설은 베트남 수도 하노이 중심에 있는 '스타레이크' 신도시 내 최고급 빌라 총 364가구가 완판됐다고 7일 밝혔다.

스타레이크는 하노이 시청 북서쪽 약 5km 지점인 '서호'에 위치하는 신도시다. 현재 대우건설이 100% 지분을 소유한 베트남 THT 법인이 개발사업을 주도하며, 총 사업비는 22억 달러 규모다. 현재 1단계 사업비만 12억 달러에 달하는 대형 신도시 프로젝트다.

대우건설 측은 빌라 완판에 이어 9월부터 603가구 아파트 분양을 진행 중이다. 현지 규정에 따라 30%까지 가능한 외국인 물량은 모두 판매됐고 나머지 현지인 잔여 물량에 대해 분양이 진행중이다.

더불어 대우건설은 사업지 내에 조성되는 상업용지에 한국 삼성동의 코엑스나 영등포 타임스퀘어 같은 쇼핑몰도 개발할 예정이다. 현재 1단계 부지조성 작업을 마무리하고 본격적인 개발을 앞두고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신남방정책의 핵심 지역인 베트남에서 지난 20여년간 공들여온 노력이 빛을 발하고 있다"고 전했다.

hwlee@fnnews.com 이환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