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부산 중구 중앙동4가 한진해운빌딩 소재 업무시설. 감정가의 84%인 530억에 낙찰되며 2018년 6월 전국 최고가 경매물건이 됐다. 지지옥션 제공.
부산 중구 중앙동4가 한진해운빌딩 소재 업무시설. 감정가의 84%인 530억에 낙찰되며 2018년 6월 전국 최고가 경매물건이 됐다. 지지옥션 제공.
[이데일리 성문재 기자] 부산 중구 중앙동4가에 위치한 빌딩이 530억원에 낙찰되며 지난달 법원경매 물건 중 전국 최고 낙찰가를 기록했다.

12일 지지옥션에 따르면 해당 물건은 토지 3669.7㎡, 건물 4만365.8㎡ 규모 지하 5층, 지상 25층 업무시설로 2회차 경매에서 감정가의 84%인 530억원에 낙찰됐다.

낙찰자는 크라운하버호텔부산 관계자로 알려져 있는 개인이다. 향후 이 물건을 저층부는 임대하고 고층부는 내부 리모델링을 통해 호텔로 사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물건 주변은 대규모 업무시설 등이 밀집한 상업 및 업무지대다.

원 소유자였던 한진해운이 그동안 사무실 용도로 일부 사용했고 나머지는 협력사 및 해운업계 임차인들이 사용해왔다.

이 물건은 한진해운이 파산하기 전까지 한진해운이 국내에서 소유한 가장 비싼 건물이었다. 산업은행이 작년 7월 임의경매를 신청하면서 경매절차를 밟게 됐다.

성문재 (mjseong@edaily.co.kr)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