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제주=연합뉴스) 김호천 기자 = 최근 몇 년간 제주를 달궜던 '부동산 광풍'이 사라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시 도심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제주시 도심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제주도는 올해 들어 3분기까지 토지거래 현황을 조사한 결과 총 5만4천615필지 4천502만7천㎡로 집계됐다고 22일 밝혔다.

전년 같은 기간 5만9천253필지 5천355만3천㎡와 비교해 필지 수는 7.8%, 면적은 15.9% 감소한 것이다.

용도 지역별 거래량은 관리지역 1만8천479필지 3천148만9천㎡, 녹지지역 1만3천214필지 1천13만2천㎡, 주거지역 1만1천663필지 298만6천㎡이다.

지목별로는 임야가 7천243필지 1천693만2천㎡로 가장 많았다. 다음은 전 9천562필지 1천만7천㎡, 대 3만1천510필지 618만9천㎡, 답 278필지 20만8천㎡ 순이다. 답을 제외한 모든 지목에서 전년보다 큰 감소세를 보였다.

지난 9월 건축허가는 671동 14만3천148㎡로, 전년 같은 기간 896동 22만837㎡보다 면적 기준으로 35.2%나 감소했다. 주거용 건축물 면적은 11만7천350㎡에서 6만6천238㎡로, 상업용 건축물 면적은 5만7천846㎡에서 4만6천616㎡로 각각 줄었다.

주거용 건축물 면적을 용도별로 분석해보면 다가구주택은 소폭 증가했으나 단독주택, 연립주택, 다세대주택, 아파트 등의 건축허가 면적은 전체적으로 감소했다.

상업용 건축물 중에는 근린생활시설만 소폭 증가하고, 숙박시설과 업무시설 등의 건축허가 면적이 감소했다.

같은 기간 건축계획심의 건수도 328건으로, 전년 489건보다 33% 줄었다.

김승원 도 건축지적과장은 "제주의 8월 기준 미분양 주택 수는 1천217호로 여전히 많다"며 "주택 매매가격과 토지가격 상승 등으로 인한 투자심리 위축 등을 고려하면 당분간 건축허가 감소세는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khc@yna.co.kr

(끝)

[이 시각 많이 본 기사]
☞ 최홍만, 소림사 스님 파이터와 심판없이 대결
☞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인천 중구 2억 협찬비
☞ 경찰, 구하라 전 남친 협박·상해 등 혐의로 구속영장
☞ 대형쇼핑몰 옥상서 떨어진 돌멩이에 5살 아이 머리가…
☞ "왜 정신병원에 나를…" 모친 살해·부친 폭행한 40대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