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현장심사 통과…세계 최초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세종 스마트시티가 스마트시티 사업 성과와 성숙도 면에서 세계적인 수준을 갖춘 도시에 부여되는 ‘스마트시티 국제인증(ISO37106)’을 세계 최초로 획득했다고 10일 밝혔다.

LH는 세종특별자치시,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과 공동으로 이날 세종시청에서 영국표준협회(BSI)로부터 스마트시티 국제인증서를 전달받았다. 영국표준협회는 표준규격 제정과 인증서비스 분야에서 세계적 명성을 유지하고 있는 국제표준 제정기관이다. 스마트시티 관련 국제인증은 올해 7월 제정됐다.

세종시 전경. [연합뉴스]
세종시 전경. [연합뉴스]

세종시는 영국표준협회가 지난 3월 스마트시티 구축ㆍ확산ㆍ인증하는 사업을 위해 캠브리지(영국), 모스크바(러시아), 멜버른(호주), 두바이(UAE)와 함께 세계 5대 시범도시로 선정됐다.

세종 스마트시티는 2030년까지 계속되는 행정중심복합도시 장기사업이다. 기술변화와 세계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하는 1단계는 1ㆍ2생활권, 2단계는 4생활권, 3단계는 5ㆍ6생활권에서 추진 중이다.

스마트시티 국제인증은 비전, 시민중심, 디지털, 개방 및 협력의 4대 실행원칙과 14개 비즈니스 관리, 9개 핵심성공요인 기준으로 심사가 진행된다. 종합적인 평가 결과를 토대로 성숙도를 측정해 3단계 이상일 경우 ‘Smart City Kite Mark’가 수여된다.

세종시는 도시 비전, 로드맵, 시민중심 서비스 관리, 첨단 도시자원관리, 개방형플랫폼, 시민혜택 등 22개 항목에서 평균 레벨 3(성숙) 이상을 획득했다.

LH는 지난 7월부터 세종시, 행복청과 스마트시티 국제인증을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8월 예비심사 및 10월 현장심사에 대응해 국제인증 심사통과를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

박상우 LH 사장은 “세종시의 스마트시티 국제인증 획득을 기회로 LH 국내 스마트시티 사업지구에 스마트시티 국제인증을 확대할 계획”이며 “국제공인 한국형 스마트시티 모델을 패키지화하여 해외 수출을 위해서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찬수 기자/andy@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중개업소 및 개인회원이 등록하는 매물정보가 노출될 수 있도록 광고 플랫폼 및 관련정보를 제공하며,
      중개업소 및 개인회원이 Daum부동산에 등록한 매물정보 및 이와 관련한 실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