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호반건설 "단순한 지분 취득..확대 해석 말라"

(서울=연합뉴스) 이웅 홍국기 기자 = 중견 건설사인 호반건설이 서울신문 주요 주주로 등극했다.

25일 서울신문 노조에 따르면 호반건설은 포스코가 보유한 서울신문 지분 19.4% 전량을 인수해 3대 주주가 됐다.

서울신문의 최대주주는 기획재정부로 30.49% 지분을 보유하며, 우리사주조합이 29.01%, KBS가 8.08% 갖고 있다.

서울신문 노조와 우리사주조합은 호반건설이 사전 고지 없이 서울신문 지분을 대량 인수한 데 대해 적대적 인수합병(M&A)의 의도가 있는 것으로 보고 우려를 표시했다.

서울신문 노조와 우리사주조합은 이날 성명을 통해 "건설사가 20%도 안 되는 언론사의 지분만 갖고자 자금을 투자할 이유는 없다"며 "나머지 지분을 매입해 끝내는 경영권을 쥐려 할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정부가 이 같은 상황을 방치하거나 암묵적으로 승인한 것 아니냐는 의혹과 함께 강한 불만을 표시했다.

하지만 호반건설은 서울신문 경영권 확보를 목적으로 한 것이 아니라며 선을 그었다.

호반건설 관계자는 "단순한 지분 취득일 뿐"이라며 "확대 해석은 하지 말아 달라"고 말했다.

호반건설 [연합뉴스TV 제공]
호반건설 [연합뉴스TV 제공]

abullapia@yna.co.kr

(끝)

[이 시각 많이 본 기사]
☞ 죽은 줄 알았는데 중학생 된 딸…15년 만에 상봉
☞ "통증 견딜 수 없어" 양손 절단 요청한 '나무인간'
☞ 결혼 9일만에 훈련 중 사망 119 구조대원
☞ 최영미 "작가 등단 직후 행사 가면 만지고 성희롱"
☞ 또 쇼트트랙…女선수들 앞에서 男후배 바지 벗겨
☞ "아이를 비닐봉지 속에?"…극한 '통학 사진' 화제
☞ '6·25의 노래'가 10년간 금지곡이었다고?
☞ 류현진의 수비실책 대응법?…한식당서 동료들 대접
☞ 런던에 탈북자 500여명 거주 '리틀평양' 등장
☞ 청계천에 나타난 대물 가물치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