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무궁화호 10대 20~85분 지연
보상건수 2만46건
KTX 승무원 등 철도노조 코레일 관광개발지부 노동자들이 16일 서울역광장에서 파업 승리문화제를 하고 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KTX 승무원 등 철도노조 코레일 관광개발지부 노동자들이 16일 서울역광장에서 파업 승리문화제를 하고 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전국철도노동조합이 3일차 준법투쟁을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주말 일부 무궁화호 열차가 지연 운행 되고 있다.

17일 한국철도(코레일)은 이날 오후 3시 기준 서울역과 용산역에서 무궁화호 10대가 20~85분 지연 출발했다고 밝혔다. 해당 열차는 목적지까지 추가 지연될 것으로 보인다. 다만 전일 지연 운행됐던 KTX는 정상 운행 중이다.

코레일은 열차를 이용자는 운행 상황을 반드시 확인해 줄 것을 당부하면서 급한 경우 다른 교통편 이용을 권했다.

준법파업 2일째 였던 16일 부산역 출발 KTX 9대가 20∼54분 지연 출발했으며 서울역과 용산역 출발 무궁화호 32대 20∼106분 지연됐다. 지연보상건수는 2만46건, 보상규모는 1억7806만원으로 집계됐다.

철도공사는 지난 14일부터 운행중지 열차 정보 등을 홈페이지, 모바일앱 공지 및 개별 안내문자 발송을 통해 대국민 안내를 시행하고 있다. 18일 부터는 국민 혼란이 없도록 TV(YTN) 자막 및 광역전철 전광판 등을 통해 일부 열차 운행중지 사실을 알리고, 모바일 승차권에도 운행 중지사실을 표기할 방침이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미리 홈페이지, 모바일앱, 철도고객센터 등을 통해 열차운행정보를 확인하여 예약을 취소하거나 다른 열차 및 버스 등을 이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