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한국경제TV 홍헌표 기자]

태영건설이 ‘2021 제11회 대한민국 조경대상’ 최고상인 대통령상을 받았다.

국토교통부와 한국조경학회가 공동주최하는 '대한민국 조경대상'은 지난 2001년 도입된 조경분야의 권위 있는 상으로 조경정책과 실천사례를 종합적으로 평가해 우수한 지방자치단체·민간사업을 선정, 시상하고 있다.

올해 대통령상은 ‘조경이 만드는 도시, 태영유니시티’라는 제목으로 출품한 태영건설에게 돌아갔다.

태영유니시티는 창원시 내 주둔하던 군부대를 이전하고 그 자리에 공원과 공동주택을 조성하는 기부 대 양여 사업의 시초로, 시민의 다채로운 삶을 위한 복합자족도시를 구현했다.

토지이용계획 구상단계인 사업초기부터 조경분야의 적극적인 참여로 지역의 장소성을 보존하고 주변도시와의 경관 및 생태적 연계가 가능하도록 했다. 기존 수목이식은 물론 중동패총터 보존, 옛 사단장공관 전시 문화공간 조성, 군부대 유격훈련장을 모험체험구역으로 보존했다.

태영건설은 다른 택지지구와 차별화되는 이러한 조경분야 초기 참여 방식으로 기존 자연자원과 조화를 이루는 '전주 에코시티' 사업을 진행 중이다. 기존 숲과 중앙에 위치한 호수(세병호)를 보존하고 잔디광장을 공원 내 조성했다.

홍헌표기자 hphong@wowtv.co.kr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