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경향신문]

금호건설과 GS건설, 대지건설 컨소시엄은 서울지역 첫 민간건설 신혼희망타운인 ‘강서 금호어울림 퍼스티어’의 청약을 9월27~28일 중 시행한다고 밝혔다.

청약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의 청약센터에서 진행한다. 당첨자 발표일은 10월6일이다. 단지는 서울 강서구 화곡동 980-19번지에 위치해 있다. 지하 2층, 지상 최고 25층, 5개동, 전용면적 49~59㎡ 523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전용면적별 분양물량은 △49㎡A 147가구 △49㎡B 32가구 △55㎡A 38가구 △59㎡A 31가구 △59㎡B 100가구 등 총 348가구다. 단지 앞 화곡로를 통해 올림픽대로, 공항대로 접근이 가능하다. 지하철 5호선 화곡역과 9호선 가양역이 가깝다. 무주택가구 구성원으로서 혼인기간이 7년 이내 이거나 6세 이하 자녀를 둔 신혼부부, 1년 이내에 혼인사실을 증명할 수 있는 예비 신혼부부, 6세 이하 자녀를 둔 한부모 가정이 입주할 수 있다. 입주는 2023년 10월이다.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