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경향신문]
평균 경쟁률 10 대 1로 마감
3차 사전청약은 오는 18일 청약 공고

3기 신도시 등 공공분양 2차 사전청약에 약 10만명이 신청해 평균 10 대 1의 경쟁률로 마감했다. 특히 남양주왕숙2의 84㎡형 아파트에는 190가구 모집에 1만5000여명이 몰려 81.2 대 1의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다.

국토교통부는 올해 2차 사전청약 대상인 남양주왕숙2·인천검단·성남복정2 등 1만102가구에 대한 청약 신청을 마감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8일 밝혔다.

사전청약 물량 중 공공분양은 평균 15 대 1, 신혼희망타운은 2.9 대 1의 경쟁률을 각각 기록했다. 공공분양의 경우 특별공급 경쟁률은 8.3 대 1인 반면 일반분양은 42.2 대 1로 더 높게 집계됐다.

3기 신도시인 남양주왕숙2는 1412가구(공공분양) 모집에 4만8000명이 신청해 평균 34.2 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특히 A3블록 전용 84㎡의 경우 81.2 대 1을 기록했다. A1블록에서도 84㎡ 208가구 모집에 1만1105명이 신청해 53.4 대 1의 경쟁률로 뒤를 이었다. 수도권 관심 지역인 성남신촌의 공공분양은 304가구 모집에 7280명이 신청해 평균 23.9 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2기 신도시인 인천검단, 파주운정3에도 각각 1만1477명, 2만1301명이 몰려 두 지구 모두 평균 경쟁률 9.9 대 1을 기록했다.

당해지역에 100% 공급하는 신혼희망타운 소규모 입지 중에선 성남낙생 전용 59㎡ 테라스형이 13.9 대 1 경쟁률로 가장 큰 인기를 보였다. 수도권 거주자까지 공급대상으로 하는 수원당수는 5.4 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사전청약에는 30대 신청 비중이 가장 높았다. 공공분양에선 30대가 44.8%를 차지했고, 이어 40대(27.8%), 50대(13.6%), 60대 이상(7.3%) 순이었다. 신혼희망타운에서도 30대 비중이 72.9%로 대다수를 차지했다. 20대 비중이 14.8%였다. 신청자 거주지별로는 서울이 35.0%, 경기·인천이 64.8%로 집계됐다.

국토부는 청약통장 적정여부 확인 등을 거쳐 당첨자를 오는 25일 우선 발표하고, 소득·무주택 등 기준에 부합하는지 추가로 심사해 확정할 예정이다. 올해 3차 사전청약은 오는 18일 청약공고를 시작으로 접수신청 등이 이뤄질 예정이다. 하남교산(1056가구), 과천주암(1535가구), 시흥하중(751가구), 양주회천(825가구) 등 약 4000가구를 대상으로 진행한다.

김희진 기자 hjin@kyunghyang.com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