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4개 지역에 618가구 신규 주택 공급
장기전세 100가구 포함
2027년까지 100개소 사업 인허가 완료
주택 2만 가구 공공시설 20만㎡ 추가 공급
역세권 활성화사업 신규대상지 등 현황 [사진 = 서울시]
역세권 활성화사업 신규대상지 등 현황 [사진 = 서울시]
서울시가 대중교통이 편리한 역세권을 고밀·복합개발해 주택공급과 균형발전의 두 마리 토끼를 잡기 위한 '역세권 활성화사업' 신규 대상지 4개소를 추가 선정했다. 앞서 서울시는 지난 9월 3개소(삼양사거리역·공덕역·둔촌동역)을 1차로 선정한 바 있다.

14일 서울시에 따르면, 역세권 활성화사업은 입지요건을 만족하는 역세권 토지의 용도지역을 상향(주거지역→상업지역 등)해 용적률을 높여주고, 증가한 용적률의 50%를 지역에 필요한 생활서비스시설(어린이집·보건소·체육시설 등)과 공공임대시설(오피스·주택)로 확충하는 사업이다. 민간사업자는 사업성을 높일 수 있고, 공공은 지역에 필요한 시설을 확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이번에 4곳이 추가되면서 2019년 사업 도입 이후 총 20곳에서 역세권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게 됐다. 서울시는 매년 20개소 이상 신규 대상지를 선정해 오는 2027년까지 약 100개소에 대한 사업 인허가를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1개소 당 공공시설 2000㎡와 주택 200가구가 공급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렇게 되면 2027년까지 양질의 도심형 주택 2만 가구와 지역 활성화를 위한 공공시설 20만㎡가 추가 공급된다.

합정역 주변은 여의도·마포·용산 등 업무 요충지를 연결하는 2·6호선이 교차하는 지역으로, 민간기업 입주를 위한 업무시설을 확충한다. 공공기여시설로는 창년창업지원시설을 조성해 입주기업과 연계한 멘토링 클래스를 운영하고 지역에 필요한 공공체육시설을 조성한다.

당산역 주변은 영등포·여의도 도심과 가깝고 2·9호선 환승 역세권이자 서남권, 경기 서북부 광역 버스 노선이 통과하는 지역이다. 당산역 일대 노후·저이용 부지를 개발해 도심형 주거공간을 제공하고 공유오피스, 도서관 등 시설을 확충한다.

역세권 활성화사업 신규 선정 대상지 현황 [자료 = 서울시]
역세권 활성화사업 신규 선정 대상지 현황 [자료 = 서울시]
이수역 인근은 4·7호선 환승 역세권이자 동작대로에 접한 지역으로 청년·신혼부부 등 실수요계층을 위한 소형주택을 공급할 예정이다. 창업지원시설을 운영하고 공영주차장을 조성해 주차난을 해소할 계획이다.

논현역 사업지의 경우 내년 1월 신분당선 개통이 예정된 곳으로, 학동로 논현 가구거리에 위치해 있다. 가구·인테리어 특화 산업 역량을 강화하는 공공지원시설을 조성하고 지역에 필요한 특화산업 도서관, 주민 휴게공간 등을 조성할 예정이다.

4개 사업지의 민간 사업주체가 제시한 계획안에 따르면 4개 역세권에 총 618가구의 신규 주택이 공급된다. 용적률 상향을 통한 공공기여분으로 3~4인 가구 등 다양한 주거수요에 대응하는 장기전세주택 100가구도 들어선다. 이밖에도 공공임대산업시설 4110㎡, 지역필요시설 5588㎡ 등 지역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시설이 확충된다.

최진석 서울시 도시계획국장은 "역세권 활성화사업을 통해 역세권에 각종 생활 인프라가 확충되면서 시민들이 실질적 변화를 체감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와 함께 주택공급 효과를 극대화하면서 상대적으로 저개발된 지역의 상업지역 지정을 통해 지역균형발전 효과도 거둘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역세권 활성화사업 추진을 희망하는 사업자는 25개 자치구를 통해 상시 신청·접수하면 된다.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역세권 활성화사업'으로 검색 후 사업 운영기준과 신청서를 내려 받아 작성 후 구청에 제출하면 된다.

[조성신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