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국내 기업 의뢰 예상 깨고
고객사 40%는 글로벌 기업
싱가포르 공략도 한층 가속

[파이낸셜뉴스] 상업용 부동산 데이터 기업 알스퀘어가 베트남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내고 있다. 베트남에 진출한 우리나라 기업은 물론, 현지 기업과 글로벌 업체 오피스 임대차를 중개하며 역량을 펼치고 있다.

알스퀘어는 "2021년 베트남에서 중개한 오피스 임대차 고객사의 약 40%가 현지 기업과 일본·중국 등 글로벌 기업"이라고 12일 밝혔다. 지난해 초, 스웨덴 식품 패키징 기업 테트라팩을 시작으로 글로벌 금융사 EGF인터내셔널, 베트남 부동산 업체 마스터라이즈, 일본 광학 기업 도카이 등 오피스를 연결했다.

통상 베트남에 진출하려는 국내 기업 의뢰가 대부분일 거란 예상을 깨고, 현지 및 글로벌 기업 수요가 많았던 것이다.

이에 대해 알스퀘어 관계자는 "국내에서 검증된 방대한 상업용 부동산 데이터베이스(DB) 수집 및 분석 방식을 바탕으로 고객 맞춤 솔루션을 제공한 덕"이라고 설명했다. 베트남은 상업 부동산에 대한 정보가 부족한 데다, 고객사 사정을 고려한 디테일한 서비스가 기존 시장에서 미흡하다는 점을 공략한 것이다.

알스퀘어는 호찌민과 하노이 등 베트남 대도시에 인력을 파견해 오피스, 공단, 빌딩, 사택 등 상업용 부동산을 전수조사해 1만건 이상의 DB를 직접 확보했다. 이를 바탕으로 포스코와 GS에너지, SK매직·네트웍스, 키움 등 한국 기업의 베트남 오피스 및 주재원 사택을 연결했다.

알스퀘어 관계자는 또 "의미 있는 베트남 공공 부동산 정보가 거의 없다 보니 국내보다 데이터 확보에 더욱 많은 공을 들이고 있다"며 "이를 정제하고, 분석해 고객사에 의미있는 유니크·딥 데이터를 제공 중"이라고 설명했다.

알스퀘어는 베트남에 이어 싱가포르 공략도 속도를 내고 있다. 외국계 아시아 기업 본사가 대부분 싱가포르에 자리잡고 있는 점을 노려, 현지 법인 설립을 통해 글로벌 영업력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또 동남아 사업 확장의 심장부로 싱가포르를 지목하며, 팬 아시아 지역 데이터를 활용한 최고의 부동산 솔루션을 제시한다는 계획이다.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