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서울 집값이 치솟으면서 경기도로 이동하는 수요자들이 크게 늘고 있다. 지난해 서울 평균 집값이 13억원을 돌파하는 등 수요자들의 가격 부담이 커진데다 전세난까지 더해지며 서울 인근으로 이주하는 '탈(脫)서울 현상'이 가속화되는 모습이다.

21일 통계청의 국내인구이동통계 자료를 보면 지난해(1~11월) 서울에서 경기도로 전입한 인구는 11만5567명으로 전년동기(2020년 1~11) 9만7545명 대비 약 18.48% 증가했다. 업계 관계자들은 강남 지역뿐만 아니라 상대적으로 중저가 아파트가 많은 강북 지역도 집값이 대폭 오르는 등 자금 부담이 커지면서 비교적 가격이 합리적인 경기 지역으로 이동하는 수요자들이 늘고 있다고 입을 모은다.

안양 어반포레 자연& e편한세상 조감도[사진 = DL이앤씨]
안양 어반포레 자연& e편한세상 조감도[사진 = DL이앤씨]
이런 가운데 올해 경기도에서 새 아파트 공급이 잇따를 예정이다. 대우건설은 다음달 경기도 평택시 동삭세교지구 도시개발구역에서 '지제역 푸르지오 엘리아츠'를 공급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8층, 9개동 전용 84㎡ 812가구 규모다. SRT·KTX(계획)·1호선 노선이 정차하는 복합환승역인 평택지제역을 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또 삼성전자 평택산업단지가 인접해 직주근접 단지로 손색이 없고 인근에 계획된 지제역세권 개발사업과 평택 브레인시티 등 개발호재도 풍부하다.

현대건설은 이날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모현읍 왕산리 일원에 선보이는 '힐스테이트 몬테로이'의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에 나섰다. 이 단지는 총 3개 블록, 지하 4층~지상 최고 29층, 40개동 전용 59~185㎡총 3731가구 규모다. 블록별 가구수는 1블록 1043가구, 2블록 1318가구, 3블록 1370가구다. 3개 블록은 당첨자 발표일이 달라 중복 청약이 가능하며, 중도금 납입 전 전매도 할 수 있다. 서울~세종 고속도로(안성~구리 구간) 수혜단지로 오포IC(예정)와 모현IC(예정)을 통해 편하게 진출입할 수 있다.

DL이앤씨는 오는 25일 '안양 어반포레 자연& e편한세상'의 1순위(해당지역) 청약을 받는다.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안양 냉천지구 주거환경개선사업을 통해 들어서는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29층, 18개동 총 4개 단지 2329가구 중 3개 단지 전용 46~98㎡ 1087가구를 일반에 공급한다. 전용 59㎡A3·C4, 74㎡A3, 84㎡A3는 4베이 판상형 구조로 설계돼 맞통풍이 가능하다. 지하철 1호선 안양역과 명학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C노선이 계획된 금정역도 가깝다. 또 월판선도 인근에서 지날 계획이다.

[김태진 매경비즈 연구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