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상봉9-Ⅰ존치관리구역 주상복합 신축공사 투시도 / 서울시
상봉9-Ⅰ존치관리구역 주상복합 신축공사 투시도 / 서울시
[서울경제]

오세훈 서울시장의 주택공약 중 하나인 ‘상생주택’의 첫 사업지가 나왔다. 중랑구에 위치한 이마트 상봉점 자리에 들어서는 주상복합시설에 상생주택 12가구가 공급될 계획이다. 상생주택은 준공시 건물은 서울시에서 매입하고, 토지는 사업자로부터 20년 동안 임차해 공공주택으로 공급하는 방식이다.

25일 서울시는 제3차 건축위원회를 열고 상봉9-Ⅰ존치관리구역 주상복합 신축공사에 관한 건축심의를 통과시켰다고 밝혔다. 해당 부지는 이마트 상봉점 자리로, 오는 2027년까지 공동주택 254가구와 오피스텔 190실 및 저층 상업시설 등 주상복합시설로 탈바꿈한다. 연면적은 9만9,722.53㎡에 지하7층~지상28층 규모다.

주목할 만한 점은 상봉9-Ⅰ존치관리구역 신축사업에 민간토지를 활용하는 새 공공주택인 ‘상생주택’이 민간 제안으로 서울시 최초로 도입된다는 것이다. 공급 물량은 공동주택 254가구의 5% 규모인 12가구다. 서울시는 매입한 건물을 장기전세주택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구체적인 합의는 건축허가시 민간과 공공이 협약을 체결하게 된다. 한편, 저이용·유휴부지를 활용해 민간토지를 임차하는 방식의 상생주택은 2022년 운영기준과 함께 대상지 공모를 통해 시범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사업부지는 상봉 재정비촉진지구의 중심부에 위치했다. 지하철 경의중앙선과 경춘선이 지나는 망우역과 가깝고 경의중앙선·경춘선·7호선이 지나는 상봉역과도 인접했다. 또 상봉터미널 부지의 재개발사업(상봉9구역) 시기와 맞물려 상봉 재정비촉진지구의 도심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하1층~지상2층은 상업시설을 계획해 상봉ㅇ로변 가로를 활성화할 수 있도록 공개공지와 연계한 연도형 상가를 계획해 통합적 이용계획을 수립하고 다양한 접근통로를 구성해 상업시설 활성화를 유도했다. 특히 1,000㎡에 달하는 대규모 공개공지를 상봉로변에 계획해 건축물 이용자뿐 아니라 주변 지역 시민들이 편안하게 휴게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주거유형은 공동주택, 오피스텔 모두 선호도가 높은 전용 84㎡형으로 계획했다. 공동주택의 일부는 상생주택으로 공급하고, 사회혼합(소셜믹스)을 위해 공동주택 분양 시 추첨을 통해 동호수를 지정한다.

김성보 서울시 주택정책실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다양한 방식으로 민간-공공의 상생을 통해 공공주택이 공급이 가능하다는 것을 알리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기준 보완 등을 통해 상생주택 사업을 더욱 보완·발전시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양지윤 기자 yang@sedaily.com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