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연도별 핫이슈 메뉴

2019 2018 2017 2016 2015 2014 2013 2012 2011 2010 2009 2008

[이슈]2014 부동산 전망 '부동산 투기'바람이 불었나 독도 땅값 지난해보다 50%나 올라

독도 땅값이 지난해 보다 50% 가량 크게 뛰어 올랐다.

25일 경상북도에 따르면 접안시설이 있는 독도리 27번지(동도)의 표준지가가 ㎡당 68만원으로 지난해 보다 51.22%나 상승했다. 독도리 30-2번지와 동도의 경비대숙소는 ㎡당 48만원으로 45.45%, 독도리 20번지의 서도 자연림 땅은 ㎡당 1500원으로 57.9% 각각 올랐다.

독도 전체(동도 7만3297㎡·서도 8만8740㎡· 부속도 2만5517㎡ 등 18만7554㎡) 개별공시지가를 보면 2011년 10억7000만원에서 2012년 12억5000만원로 16.6%, 지난해는 23억8000만원으로 90.3% 나 급등했다.

경북도 관계자는 "오는 5월30일 결정, 공시될 2014년 개별공시지가를 적용할 경우 독도 전체 공시지가는 지난해 보다 훨씬 높아 질 것이다"고 전망했다.

독도 땅값 상승은 역사적 상징성, 풍부한 어족자원, 독도 주변에 매장된 메탄하이드레이트 등 광물자원 등의 영향으로 보인다.

한편 독도에서 가장 비싼 땅은 잡종지로 분류된 독도리 27번지 1945㎡로 지난해 공시지가가 8억7500만원이었으나 올해는 13억2200만원으로 뛸 것으로 예상된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 Remove Out-Link ( 2019-08-12 )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