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연도별 핫이슈 메뉴

2019 2018 2017 2016 2015 2014 2013 2012 2011 2010 2009 2008

[이슈]9.1 부동산대책 11·3 부동산대책 피한 수도권, 1만8000가구 나온다

국토교통부가 지난 3일 발표한 ‘주택시장의 안정적 관리 방안’(이하 11·3 부동산대책)의 규제 적용을 받지않는 경기 의왕, 시흥, 평택 등지에서 연말까지 1만 8000여가구의 물량이 공급을 준비 중이다. 이번 대책 적용지역은 서울 25개 구와 경기 과천·성남·하남·고양·남양주·화성시(동탄2신도시 한함) 등의 민간·공공택지로, 전매제한기간 강화와 재당첨·1순위 제한 등을 적용한다.

7일 건설업계에 따르면 이번 11·3 부동산대책 적용이 제외된 수도권 지역에서는 연말까지 16개 단지 1만8316가구가 나온다.

지역별로는 ▲평택 3개 단지 2018가구 ▲용인 4개 단지 2768가구 ▲김포 3개 단지 2769가구 ▲시흥 2개 단지 2971가구 ▲기타 화성(송산신도시)·의정부·의왕·수원 4개 단지 7790가구 등이다.(임대·오피스텔 제외)

주요 물량으로는 우선 대우건설과 대림산업이 이달 중 경기 평택시 소사벌지구 B-1블록에 ‘평택 소사벌 푸르지오’(전용면적 83㎡, 566가구)를 분양한다. 소사벌지구의 마지막 분양물량이자 공공분양 물량으로 평균분양가는 3.3㎡ 당 900만원대로 책정 예정이다.

용인에서는 포스코건설이 이달 중 수지구 동천3지구에서 ‘동천 더샵 이스트포레’(전용 78~108㎡, 980가구)를,수원에서는 현대산업개발과 롯데건설이 이달 중 망포4구역 1·2블록에서 ‘영통 아이파크 캐슬’(전용 59~105㎡ 총 2945가구)을 분양한다.

호반건설도 이달 경기 시흥 목감지구 B9블록에서 ‘시흥 목감 호반베르디움 5차’(전용 84㎡, 968가구)를 공급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다음달 경기 의정부시 신곡동 일대에서 ‘힐스테이트 추동파크’(전용 59~124㎡, 1773가구)를 분양한다.

분양업계 관계자는 “11·3 부동산대책의 적용을 받지 않는 경기 의왕, 시흥 등 서울 접근성이 좋은 지역과 개발호재가 있는 평택, 용인, 화성(송산신도시) 등에 청약 수요가 유입될 것으로 보인다”며 “연말 이들 지역에 분양물량이 많은 만큼 입지부터 분양가, 설계 등 옥석 가리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이미연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중개업소 및 개인회원이 등록하는 매물정보가 노출될 수 있도록 광고 플랫폼 및 관련정보를 제공하며,
중개업소 및 개인회원이 Daum부동산에 등록한 매물정보 및 이와 관련한 실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