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연도별 핫이슈 메뉴

2019 2018 2017 2016 2015 2014 2013 2012 2011 2010 2009 2008

[이슈]4.28 주거안정대책 22일부터 주거안정 월세대출 확대된다

[쿠키뉴스= 이연진 기자] 오는 22일부터 부부 합산 연소득이 5000만원 이하인 가구도 '주거안정 월세대출'을 받을 수 있게 된다.

17일 국토교통부는 '주거안정 월세대출'의 범위를 확대키로 했다. 지난해 도입된 월세대출은 보증금과 월세가 각각 1억원과 60만원 이하인 전용면적 85㎡ 이하 주택`오피스텔(주거용) 등에 거주하는 사람을 위해 주택도시기금이 매월 30만원까지 2년간 저리로 빌려주는 제도다.

현재 취업준비생과 사회초년생, 근로장려금 수급자와 희망키움통장 가입자 등만 받을 수 있다.

그러나 개정 이후에는 자녀장려금 수급자와 연소득이 5천만원 이하인 사람도 월세대출을 받을 수 있다.

또 '우대형'과 '일반형'으로 구분, 기존 월세대출 대상과 자녀장려금 수급자에게는 연리 1.5%(우대형), 연소득 5천만원 이하인 사람에게는 연리 2.5%(일반형)가 적용된다.

대출 기간도 현재 최장 6년에서 10년으로 늘어난다. 단, 보증금 1억원 이하에 월세 60만원 이하 주택만 가능해 실수요자는 많지 않을 거라는 우려도 나온다. 지난 1년 6개월 동안 254가구만 주거안정 월세대출을 받았다.

lyj@kukinews.com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