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연도별 핫이슈 메뉴

2021
2020 2019 2018 2017 2016 2015 2014 2013 2012 2011 2010 2009 2008

[이슈]한반도 대운하 서울대 교수들의 반란 '대운하는 재앙'

이명박 대통령 당선인의 핵심공약인 한반도 대운하 건설에 서울대 교수들이 반대 입장을 명확히 밝혔다.서울대 교수 80여명은 31일 오후 서울대 법대 100주년 기념관에서 '한반도 대운하-무엇이 문제인가'라는 주제의 토론회를 열고 '한반도 대운하 건설을 반대하는 서울대 교수모임'을 결성했다.교수와 학생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날 토론회에서 교수모임은 대운하를 건설해서는 안되는 환경적, 경제적, 문화적 이유를 구체적으로 지적했다.이날 발제자로 나선 김정욱 서울대 환경대학원 교수는 "강이 원래의 형태를 유지해야 홍수 파괴력을 줄이고 자연생태계를 보존할 수 있다"며 대운하가 환경재앙을 초래할 것이라고 경고했다.김 교수는 1920년대 미국 플로리다주 대운하 완공이후 홍수 피해로 2000여명이 사망하고 수중생물들이 사라져 90~95%의 물새들이 사라졌다고 생태계 파괴의 심각성을 설명했다.김 교수는 "아직도 하천복원공사가 진행중인 플로리다 대운하 사업의 대표적인 강인 키시미강은 운하로 만드는 데 3000억달러가 들었지만 복원공사에는 그 10배가 달하는 3조달러의 예산이 들었다"고 덧붙였다.홍조호 한양대 경제학과 교수는 "대운하 건립 예상비용은 실제적으로 40~50조원에 달할 것"이라며 비용 대비 투자가치가 전혀 없다고 강조했다.대운하 사업으로 심각한 문화재 파괴가 우려된다고 주장한 홍성태 상지대 문화콘텐츠학과 교수도 "운하 예정지 주변에 있는 240여 곳의 지정문화재, 매장 문화재가 사라지게 될 것"이라며 우려의 목소리를 냈다.교수모임은 앞으로 서울대 교수들을 대상으로 대운하 건설 반대 서명운동을 벌이고 내달 중순께 성명을 통해 대운하 건설 중단을 촉구할 계획이다.이번 토론회는 교수모임 공동대표를 맡은 김상종 생명과학부·김정욱 환경대학원·송영배 철학과·이준구 경제학부 교수 등이 추진한 행사다.아래는 교수 모임 발기인 명단.■ 공동대표 (이하 가나다 순)김상종 자연대 생명과학부 교수, 김정욱 환경대학원 교수, 송영배 인문대 철학과 교수, 이준구 사회대 경제학부 교수■발기인 명단(총 80명)강명구 계승혁 고철환 구인회 권순만 권태억 김도균 김명환 김민수 김상종 김성희 김세균 김원 김인걸 김정욱 김정희 김종일 김진수 김춘수 김형숙 노상호 노유선 문중양 박찬욱 박현섭 박흥식 박희병 변창구 변현태 배은경 배철현 백도명 백정화 백창재 송영배 신하순 안삼환 오명석 우희종 유용태 윤순진 윤여창 윤제용 이기영 이돈구 이상찬 이선복 이성중 이애주 이용환 이은주 이일하 이준구 이준호 이현숙 이해완 임종태 임현진 임홍배 장경섭 장진성 정근식 정긍식 정영목 정용욱 정원규 조국 조영남 조은수 조흥식 차동하 최갑수 최경호 최권행 최무영 최세영 최영찬 한정숙 홍성욱 황상익김민진 기자 asiakmj@<ⓒ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