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상승 예상 27.3%, 하락 예상 17.8%"
5천가구 월 평균 소득 386만원..35%는 주담대 이용

(서울=뉴스1) 장도민 기자 = 한국주택금융공사 조사에서 1년 후 '국내 주택 가격이 현재와 비슷할 것'이라는 의견이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주금공은 5000가구를 대상으로 '주택금융 및 보금자리론 실태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54.8%가 현재 수준 유지를 예상했다. '현재보다 상승 예상' 응답은 27.3%, '현재보다 하락 예상' 응답은 17.8%로 조사됐다.

현재보다 상승할 것이라는 예측은 11.4%포인트 올랐고, 하락할 것이라는 예측은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으로 나타났다.

서울 강남구 아파트 밀집지역에 미세먼지가 내려 앉아 있다. 2019.1.17/뉴스1 © News1 이종덕 기자
서울 강남구 아파트 밀집지역에 미세먼지가 내려 앉아 있다. 2019.1.17/뉴스1 © News1 이종덕 기자
© News1
© News1

또 조사 대상인 5000가구의 월 총 소득 평균은 386만원으로 집계됐다. 이 중 34.8%는 주택금융상품을 이용하고 있었다. 상품별로는 Δ주담대 26.4% Δ전세자금대출 7.8% Δ중도금대출 0.8%였다.

주담대 이용 시 설정한 만기는 20년이 32.5%로 가장 많았으며, 현재 이용하고 있는 대출 금리는 38.1%가 변동금리, 33.0%가 고정금리라고 답했다.

주택담보대출 이용 의향이 있는 786가구 중 장기고정금리 정책모기지 상품인 보금자리론(21.0%)과 적격대출(19.5%)을 이용하겠다는 가구는 지난해보다 각각 1.3%포인트, 5.2%포인트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 News1
© News1

이울러 인구고령화와 혼인감소로 인한 1인 가구 급증 등 사회변화 속에 주거복지 증진을 위한 정책으로 '수요자 맞춤형 공공임대 주택 확대(40.7%)'가 가장 필요하다는 조사 결과도 나왔다.

응답자들은 주택시장 안정화를 위한 규제나 정책 중 가장 효과적인 방안으로 '다주택자에 대한 선별적인 규제강화(44.1%)'와 '임대주택의 대량공급 확대(42.2%)'을 꼽았다.

주금공 관계자는 "주거복지 증진을 위해 수요자 맞춤형 공공임대 주택 확대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jd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중개업소 및 개인회원이 등록하는 매물정보가 노출될 수 있도록 광고 플랫폼 및 관련정보를 제공하며,
      중개업소 및 개인회원이 Daum부동산에 등록한 매물정보 및 이와 관련한 실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