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노들섬∼노량진 구간 아치 사이 상층부에 설치..2021년 개통
1층은 차도·2층은 보행로..아치구조 없는 북단∼노들섬도 추진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한강대교 위로 노들섬과 노량진을 잇는 보행자 전용 다리가 2021년 들어선다.

서울시는 20일 이런 내용의 '한강대교 보행교 기본구상안'을 발표했다.

박원순 시장은 "보행교 설치는 100여 년 전 한강 인도교의 보행 기능을 복원하는 역사적 의미와 함께 '걷는 도시 서울'의 정체성을 강화하고, 노량진 일대의 지역 재생을 견인하는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용산과 노량진을 연결하는 한강대교는 사람이 걸어서 건널 수 있는 한강 최초의 다리로, 1917년 '한강 인도교'라는 이름으로 개통했다. 공사 과정에서 다리를 지탱하기 위해 강 중간에 만든 인공섬이 현재의 노들섬이다.

한강대교 보행교 조감도 [서울시 제공]
한강대교 보행교 조감도 [서울시 제공]

'제1한강교'로도 불린 한강 인도교는 1950년 6·25 전쟁으로 폭파된 후 복구를 거쳐 1981년 차량 중심의 쌍둥이 아치교로 확장됐고, 이름도 '한강대교'로 바뀌었다.

2021년 보행교가 완공되면 최초 개통 기준으로 104년 만에 한강 인도교가 부활하는 셈이다. 서울시는 인도교 복원의 의미를 담아 새 보행교를 '백년다리'(가칭)로 명명했다.

새로 짓는 보행교는 쌍둥이 아치 사이 상단에 들어선다.

한강대교 보행교 투시도 [서울시 제공]
한강대교 보행교 투시도 [서울시 제공]

한강대교 남단의 아치 구조를 이용해 기존 차도 사이 6.5m 높이에 노량진과 노들섬을 잇는 길이 500m, 폭 10.5m의 보행교를 놓는다. 뉴욕 브루클린브리지처럼 1층은 차도, 2층은 보행로로 운영된다.

보행교 좌우로는 전망을 방해하지 않는 선에서 펜스를 설치하고, 바닥에는 중간중간 투명한 유리를 배치해 한강을 내려다볼 수 있게 한다.

사고 우려에 대해 강맹훈 서울시 도시재생실장은 "보행교 좌우로 아치가 있고, 펜스 밖이 한강으로 바로 이어지는 것이 아니라 상대적으로 안전하다"고 말했다.

보행교는 노량진 방향으로는 내년 철거 예정인 노량진 고가차도의 존치 구간, 노들섬 쪽으로는 향후 만들어질 보행육교와 연결된다. 올림픽대교 하부 수변보행길과도 엘리베이터를 통해 바로 이어진다. 이렇게 되면 노들섬에서 한강대교 보행교를 지나 노량진 일대까지 한 번에 걸어서 갈 수 있다.

[서울시 제공]
[서울시 제공]

한강대교에는 폭 4.5m의 보도(자전거도로 포함)가 있지만, 차량과 소음 등으로 인해 이용자가 적었다. 보행교를 설치하면 그간 걸어서 가기 힘들었던 노량진 일대와 접근성이 향상될 것으로 예상된다. 9월 말 개장을 앞둔 노들섬 복합문화공간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시는 기대했다.

서울시는 보행교에 360도 전망대, 이벤트 광장, 미니 잔디밭 등을 조성해 시드니의 하버 브리지처럼 보행교 자체가 즐길 거리가 되도록 할 계획이다.

시는 5월 중 국제설계 공모를 추진하고, 연내 설계를 마무리한 뒤 내년 착공해 2021년 6월 시민에게 개방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총사업비는 300억원이다.

공사가 차가 안 다니는 부분에서 이뤄지기에 공사 기간 차량 통행에 문제는 없을 것으로 서울시는 보고 있다.

한강대교 보행교 예상도 [서울시 제공]
한강대교 보행교 예상도 [서울시 제공]

아치 구조가 없는 한강대교 북단 용산∼노들섬 구간은 아이디어 공모를 통해 추후 연결을 추진한다.

강맹훈 실장은 "북측에는 구조물이 많아 비용이 더 들 것으로 예상돼 충분한 검토가 필요하다"며 "다리가 두 개인 다른 대교에 적용하더라도 다리와 연결되는 올림픽대로나 강변북로 부분을 정리하는 게 최대 문제"라고 말했다.

보행교 설치와 연계해 낙후된 한강대교 남단 수변공간 재생도 본격화한다.

서울시는 2020년까지 노들섬과 한강대교를 중심으로 동서로 이어지는 '한강변 보행 네트워크'를 조성해 이 일대 보행 환경을 개선할 계획이다. 40억원을 투입해 올림픽대로 하부·샛강 합류부 등 주요 거점 8곳에 카페, 물놀이 시설, 그늘쉼터 등 시민여가공간을 만든다.

서울시는 "장기적으로 노들섬을 중심으로 노량진 수산시장∼여의도∼선유도공원∼당인리 문화창작발전소∼경의선숲길∼용산공원을 잇는 한강 주변 광역 보행 네트워크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강변 보행네트워크 기본구상안 [서울시 제공]
한강변 보행네트워크 기본구상안 [서울시 제공]

okk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중개업소 및 개인회원이 등록하는 매물정보가 노출될 수 있도록 광고 플랫폼 및 관련정보를 제공하며,
      중개업소 및 개인회원이 Daum부동산에 등록한 매물정보 및 이와 관련한 실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