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서울시내 한 아파트 밀집 지역. /사진=뉴시스 DB
서울시내 한 아파트 밀집 지역. /사진=뉴시스 DB
이달 넷째주에는 많은 건설사들이 견본주택의 문을 활짝 열며 봄 분양 성수기를 한껏 달굴 전망이다.

19일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이달 넷째주에는 전국 9곳에서 총 1696가구(오피스텔·임대 포함, 도시형생활주택·행복주택 제외)의 1순위 청약 접수가 이뤄진다.

또 당첨자 발표는 10곳, 계약은 14곳에서 진행되며 견본주택은 전국 12곳에서 개관될 예정이다.

이달 넷째주에는 많은 단지가 분양을 앞둔 가운데 서울 지역에서는 여러 대형 건설사가 강남 분양 마수걸이에 나서 눈길을 끈다.

강남 개포택지개발지구 내 일원대우아파트를 재건축하는 ‘디에이치 포레센트’와 방배경남아파트 재건축 단지 ‘방배그랑자이’가 공급에 나서 많은 수요자의 이목을 끌 전망이다.

주요 청약 접수 단지를 살펴보면 계룡건설은 서울 송파구 위례지구 A1-6블록 일대에 들어서는 ‘송파 위례 리슈빌 퍼스트클래스’ 1순위 청약을 받는다.

대우산업개발은 경기도 부천시 원미동 151-6번지 일대에 들어서는 ‘이안 더 부천’ 1순위 청약을 받는다.

이밖에 주요 견본주택 개관 예정 단지는 ▲디에이치 포레센트 ▲방배그랑자이 등이다.

김창성 기자 solrali@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 Remove Out-Link ( 2019-08-12 )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