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무역전쟁 장기화에 글로벌 경기도 전방위로 악화하고 있다는 관측이 쏟아지고 있다.[정연주 제작] 사진합성
무역전쟁 장기화에 글로벌 경기도 전방위로 악화하고 있다는 관측이 쏟아지고 있다.[정연주 제작] 사진합성

(서울=연합뉴스) 장재은 기자 = 세계 대도시의 상업용 부동산 경기도 글로벌 경기 둔화와 미중 무역전쟁의 유탄을 맞았다고 미국 월스트리트저널(WJS)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시장정보업체 리얼캐피털 애널릭틱스에 따르면 올해 2분기 상업용 부동산의 평균가격은 미국 워싱턴DC, 시카고 중심가, 영국 런던 서부, 프랑스 파리, 싱가포르, 호주 시드니 중심가, 멜버른, 한국 서울 등에서 일제히 1분기보다 하락했다.

파리는 2.6% 떨어져 대도시들 가운데 최고 하락률을 기록했다. 미국 도시 중에서는 시카고가 가장 큰 폭(-2.1%)으로 떨어졌고 서울은 런던, 싱가포르와 함께 0%대 하락 폭을 나타냈다.

호텔, 사무실, 대형매장 등 상업용 부동산 가격이 다수 대도시에서 이처럼 일제히 떨어진 것은 수년 만에 처음이다.

WSJ은 상업용 부동산이 최근 수년간 호황을 누리다가 경제전망 악화로 투자심리가 위축돼 가격이 내려갔다고 진단했다.

현재 금융가에서는 미국 장·단기 국채금리의 격차 축소나 역전을 경기침체의 전조로 보는 불안한 시선들이 목격된다.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는 글로벌 경기 둔화를 하나의 이유로 들어 지난달 기준금리를 인하했다.

미중 무역전쟁도 글로벌 경기 둔화를 부채질하는 핵심적인 불안 요소로 계속 지목되고 있다.

일부에서는 부동산 가격이 저금리 때문에 계속 오르다가 투자자들이 경제 기초여건 악화를 주목하기 시작하자 떨어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부동산 컨설팅업체인 트라이먼트 리얼에스테이트 어드바이저스의 최고경영자인 브라이언 워드는 "돈이 많이 풀려 다수 악재가 드러나지 않고 있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WSJ은 무역 의존도가 높아 통상마찰과 글로벌 경기에 상대적으로 큰 영향을 받는 싱가포르를 한 사례로 부동산 경기의 냉각을 설명했다.

싱가포르의 올해 2분기 국내총생산(GDP)은 1분기보다 3.3% 감소했고 정부는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종전 1.5∼2.5%에서 0∼1%로 깎았다.

경기침체 공포를 자극하는 이런 불안 속에 싱가포르의 2분기 상업용 부동산 가격도 결국 1분기보다 0.6% 하락했다.

jangje@yna.co.kr

(끝)

[이 시각 많이 본 기사]
☞ 고유정, 남편 위한 감자탕 검색?…"현남편, 먹어본 적 없다"
☞ 한강 몸통 시신 3일째 수색…"부검결과 사망원인 미상"
☞ "남친과 진도는?" 골프채로 때리고 성추행 한 교수
☞ 경찰이 엉뚱한 행인에 테이저건…여친과 있다가 봉변
☞ 리조트서 실종된 15세 소녀 열흘 만에 시신으로
☞ 승강기 추락사고로 다친 외국인 근로자 2명 종적 감춰
☞ 조국 "20대 청년 조국은 부족하고 미흡했다"
☞ 여러분은 태극기를 얼마나 알고 있나요?
☞ 양손 묶인 채 살해된 50대女…용의자 잡고보니
☞ '핵주먹' 타이슨 "매달 4만달러어치 대마초 피워"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