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전년보다 14% 감소..연말엔 3개월 연속 이례적 증가세
문닫는 부동산 중개업소 증가 [연합뉴스 자료사진]
문닫는 부동산 중개업소 증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지난해 전국 부동산중개업소의 신규 개업이 2013년 이후 6년만에 최소치를 기록했다.

22일 한국공인중개사협회에 따르면 작년 전국의 공인중개사 개업은 1만6천903건, 폐업은 1만5천462건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개업은 2013년(1만5천816건) 이후 지난해 가장 적었으며, 2018년(1만9천659건)보다는 14.01% 줄어든 수치다.

작년에 폐업이 개업을 초과한 곳은 부산, 울산, 충북, 충남, 전북, 경북, 경남으로 나타났다.

특히 폐업이 개업을 초과한 곳 가운데 격차가 가장 큰 곳은 경남으로 조사됐다. 지난해 경남에서는 폐업(1천4건)이 개업(786건)보다 218건이나 많았다.

공인중개사협회 관계자는 "시장 상황이 매우 좋지 않았다는 방증"이라며 "부산과 울산을 포함한 영남 지역과 세종·대전을 제외한 충청 지역에 폐업이 집중됐다"고 설명했다.

다만 지난해 전국의 공인중개사 개업 건수는 9월 991건, 10월 1천199건, 11월 1천221건, 12월 1천954건으로 3개월 연속으로 늘었다.

협회 관계자는 "정부의 각종 부동산 대책으로 얼어붙는 시장 상황에도 평년과 달리 연말에 이례적으로 개업이 늘었다"며 "그간 늘어나던 폐업의 개업 역전 현상이 조정 기간을 거치는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지난해 연말 기준으로 전국의 개업공인중개사 수는 10만6천504명으로 집계됐다.

redflag@yna.co.kr

(끝)

[이 시각 많이 본 기사]
☞ '여군 희망' 성전환 육군 하사 강제전역
☞ 남보원 부인 "남편, 마지막까지도 누워서 노래"
☞ "이국종, 내달 즉시 사임…돌아올 수 없는 강 건너"
☞  "조국 아들, 인턴했다…검찰, 조작수사하며 협박"
☞ 퓨마·코요테 공격에 맨손으로 아들 구해낸 아빠들
☞ '갈비뼈가 보여'…죽어가는 사자들 모습 포착
☞ 가슴 후벼 파는 설 명절 '잔소리' 1위는?
☞ 주둥이가 뾰족한 동갈치가 낚시중 소년의 목에...
☞ "들쭉날쭉한 주말 식사 시간, 비만 위험 높인다"
☞ 30만원 빌렸는데 '1만8천% 연체이자' 사채업자들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