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중대재해법 시행 앞서 합동 안전보건경영 실천의지 표명
안전보건방침 노사 결의대회(서울주택도시공사 제공) © 뉴스1
안전보건방침 노사 결의대회(서울주택도시공사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박승희 기자 =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노사가 경영활동 및 의사결정 과정에서 안전을 가장 우선시하겠다고 약속했다.

SH공사는 전날 서울 강남구 본사 대강당에서 '안전보건방침 노·사 결의대회'를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결의한 'SH 안전보건 경영방침'은 전 임직원 및 협력업체 종사자의 중대재해사고 예방을 목표로, 안전·보건 활동 및 체계를 운영하고 개선 노력을 지속하겠다는 SH공사 노사의 의지가 담겼다.

결의대회는 중대재해법 시행에 앞서 전 임직원의 안전경영 의식을 확립하고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고자 추진됐다. 행사는 SH공사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 현황보고, 안전보건방침 선서 및 노사 대표자 결의서 서명 순으로 진행됐다.

김헌동 SH공사 사장은 "이번 결의대회를 계기로 안전보건경영 이행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통해 중대재해 등 산업재해 발생을 최소화하는 근로환경 구축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를 위해 사장 및 노동조합별 위원장을 비롯한 임직원 90여명만 참석했으며 유튜브 생중계를 통해 전 직원이 시청하여 함께 했다.

seunghee@news1.kr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