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예매 좌석 42만6000여석..이용객은 크게 늘듯
둘째날 오전 접속 지연.."83만명 이상 동시 접속"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22일 오후 KTX울산역에서 귀경객들이 플랫폼을 빠져나가고 있다. 2021.9.22/뉴스1 ⓒ News1 윤일지 기자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22일 오후 KTX울산역에서 귀경객들이 플랫폼을 빠져나가고 있다. 2021.9.22/뉴스1 ⓒ News1 윤일지 기자

(서울=뉴스1) 김진 기자 = 한국철도공사(코레일)의 올해 추석 열차 승차권 첫날 예매율이 48.3%를 기록했다.

17일 코레일에 따르면 예매 첫날인 전날 전체 88만3000석 가운데 약 42만6000여석이 예매되며 총 예매율 48.3%를 기록했다.

노선별로 △경부선 50.6% △경전선 53% △동해선 43.7% △기타 15.5%다. KTX는 52.4%, 일반열차는 35.5%의 예매율을 보였다.

이는 첫날 기준 지난해 추석 승차권 예매율(48.9%)과 올해 설 승차권 예매율(52.2%)보다 낮은 수준이다.

그러나 전체 예매 좌석은 코로나19 여파로 창가 좌석만 판매됐던 지난해 추석, 올해 설 연휴 때보다 늘어날 전망이다. 지난해 추석 연휴 열차 예매 기간에는 총 48만4000석이 판매됐다. 올해 설 연휴 열차 예매 기간에는 총 51만1000석이 판매됐다.

올 추석 승차권 예매는 코로나19 재확산을 우려해 100% 비대면으로 진행된다. 연휴 첫날 예매는 인터넷과 스마트폰 사용이 익숙하지 않은 만 65세 이상 고령자와 장애인복지법상 등록장애인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17~18일은 전 국민이 대상이다. 17일에는 경부·경전·동해·충북·중부내륙·경북선 승차권 예매가 진행 중이다. 18일에는 호남·전라·강릉·장항·중앙·태백·영동·경춘선 승차권 예매가 시행된다.

사전예매 기간 비대면 예약된 승차권은 18일 오후 3시부터 21일 밤 12시까지 반드시 결제돼야 한다. 결제하지 않을 시 승차권은 자동 취소돼 예약 대기 신청자에게 배정된다.

판매되지 않은 잔여석은 18일 오후 3시부터 홈페이지와 코레일톡 애플리케이션(앱), 역 창구 등 온·오프라인에서 일반 승차권과 동일하게 구입할 수 있다.

한편 이날 추석 승차권 인터넷 예매가 오전 7시2분부터 7시20분까지 접속이 지연되는 일도 있었다. 코레일 측은 "100% 온라인 예매를 감안해 평시보다 시스템용량을 2.7배 증설하는 등 사전 준비를 했으나 이날 오전 예상 접속량을 크게 웃도는 83만명 이상이 동시 접속하면서 지연이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예매 과정에서 불편을 겪으신 고객들에게 정중한 사과의 뜻을 전한다"며 "내일 진행되는 호남선 등의 승차권 예매에는 완벽하게 지원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soho0902@news1.kr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