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지역별 > 경기

전국적에서 주택난으로 몸살을 앓고 있는 가운데 '10년임대아파트'가 주거 대안으로 부상하고 있다. 최근 수년 동안 높아진 청약 문턱에 갈 곳 잃은 수요자들이 몰다.

1일 리얼투데이가 부동산R114 자료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최근 5년 동안(2017년 1월~2021년 11월 기준) 서울 지역의 아파트 청약경쟁률은 매년 높아졌다. 연도별로는 2017년 12.59대 1, 2018년 30.6대 1, 2019년 31.67대 1, 2020년 88.26대 1, 2021년 163.2대 1이다.

일반분양 아파트와 달리 10년임대아파트의 입주민들은 최장 10년 동안 취득세·종부세·재산세 등의 세금 부담 없이 장기 거주가 가능하다. 또 청약 시 청약통장이 필요없는 데다 당첨 이후 전매 제한이 없고 주택 수에도 포함되지 않는다.

최근 10년임대아파트에는 십수만 명의 청약자가 몰리며 평균 수백 대 일의 청약경쟁률을 보이는 사업장도 속속 등장하고 있다. 일례로 지난달 경기 동두천시에서 공급된 '동두천 중흥S-클래스 헤라시티' 청약에는 466가구 모집에 무려 총 16만6169명이 몰려 평균 356.58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이는 민간임대아파트 분양 사상 최고 경쟁률이다. 지난 3월과 5월 시장에 나온 '신아산 모아엘가 비스타2차'와 '안중역 지엔하임 스테이'도 각각 평균 경쟁률 186.73대 1, 286.34대 1로 청약 마감됐다.

학곡지구 모아엘가 비스타 조감도 [사진 =혜림건설]
학곡지구 모아엘가 비스타 조감도 [사진 =혜림건설]
연내 10년임대아파트 공급도 이어진다. 대표 사업장으로는 강원 춘천시 '학곡지구 모아엘가 비스타'(전용 84㎡ 784가구), 서울 도봉구 방학동 '도봉 롯데캐슬 골든파크'(전용 282가구), 경기 시흥시 '시흥 장현 서희스타힐스'(전용 74~84㎡ 887가구), 대전 학하지구 '학하 리슈빌 포레'(전용 74~84㎡ 634가구) 등이 있다.

학곡지구 모아엘가 비스타는 최근 인접 지구에서 단기간 완판(완전판매)된 '학곡지구 모아엘가 그랑데'의 2차 물량으로, 퇴계생활권을 누릴 수 있다. 도봉 롯데캐슬 골든파크는 4베이 판상형 중심 설계에 방 3개·화장실 2개, 펜트리·안방 드레스룸 등이 제공된다. 시흥 장현 서희스타힐스는 인근에 초·중학교와 국·공립어린이집 등을 유치 예정이며, 학하 리슈빌 포레는 동서대로와 유성대로, 대전지하철 1호선 구암역이 사업지 인근에 있다.

리얼투데이 관계자는 "갈수록 내 집 마련이 어려워지면서, 상대적으로 진입장벽이 낮은 10년임대아파트에 수요자들의 관심이 커지고 있음이 수치로 나타나고 있다"며 "청약문턱이 낮음은 물론 당첨 이후 전매제한도 없고, 세부담 없이 장기거주가 가능하다는 장점이있다"고 말했다.

[김태진 매경비즈 연구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