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지역별

주요 도심에 건설하는 공공임대주택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대출규제로 실수요자의 자금난이 심화된 데다 전셋값도 오르는 상황이라 장기간 안정된 주거생활이 점점 힘들어졌기 때문이다.

12일 부동산정보업체 리얼투데이가 KB국민은행 시세를 분석한 결과 서울 전셋값은 지난해 10월부터 이달까지 5% 올랐다. 3.3㎡당 1405만원에 달한다. 서울의 전용면적 59㎡ 아파트값 평균은 3억5000만원대로 지난 1년 새 1500만원 올랐다.

공공임대주택은 주변 임대료에 비해 5~10% 이상 저렴하고 장기전세주택일 경우 주변시세의 80% 수준이다. 민간에서 짓는 공공임대주택도 초기 임대료가 주변시세 대비 90~95% 이하다.

임대료 상승분은 연 5% 이내로 제한하고 임대기간은 공공임대 50년, 장기전세주택 20년, 민간임대 10년 등으로 장기간 안정적인 거주가 가능하다.
/사진제공=리얼투데이
/사진제공=리얼투데이

올 4분기 분양하는 임대주택 물량은 전국 1만3289가구에 달한다. 반도건설은 이달 서울 중구 신당동 171번지 일대에서 임대주택 '신당 파인힐 하나 유보라'를 공급한다. 718가구 규모로 청년층과 신혼부부 등 1~2인 가구를 고려한 24~59㎡ 소형면적 중심으로 설계한다. 지하철 2호선 신당역과 상왕십리역을 걸어서 갈 수 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서울 구로구 고척동 옛 서울남부교정시설 부지에 '고척 아이파크'를 분양한다. 2205가구 규모로 짓는다. 주변에 대형쇼핑몰과 스트리트형상가 등이 함께 들어설 예정이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경기도 시흥시 장현지구 A2블록과 A10블록에서 임대아파트를 분양한다. 수도권 전철 서해선 시흥시청역을 이용할 수 있고 장현초, 진말초, 장곡중 등이 가깝다.

다음달에는 세종시 다정동 2-1생활권 M6블록에서 국민임대주택을 공급할 예정이다. 단지 맞은편 새움초가 있고 새움중, 다정초∙중, 다중고(개교 예정) 등도 가깝다.

김노향 기자 merry@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중개업소 및 개인회원이 등록하는 매물정보가 노출될 수 있도록 광고 플랫폼 및 관련정보를 제공하며,
      중개업소 및 개인회원이 Daum부동산에 등록한 매물정보 및 이와 관련한 실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