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지역별

[이데일리 경계영 기자] 코레일은 25일 오후 서울 사옥에서 코레일 경영진, 5개 계열사 대표이사와 함께 ‘하절기 안전관리계획’을 집중 논의하고자 코레일 계열사 사장단 회의를 열었다.

손병석 코레일 사장과 코레일유통, 코레일관광개발, 코레일네트웍스, 코레일로지스, 코레일테크 등 5개 계열사 대표는 열차 이용이 늘어나는 여름 성수기를 앞두고 안전 대책을 공유하는 동시에 국민과 모든 작업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확보하는 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특히 전국 철도역 내 매장을 운영하는 코레일유통은 ‘모바일 점검’ 앱으로 모든 식품 취급 매장의 위생 상태를 실시간으로 관리하고, 철도역과 차량 청소를 맡는 코레일테크는 각종 시설물과 차량의 청결 상태를 특별 점검하기로 했다.

아울러 각 계열사는 코레일테크를 비롯한 각 계열사의 정규직으로 전환된 외주 인력 5240명을 대상으로 조직 적응을 지원하고 처우를 개선하는 등 조직 안정화에 적극 노력하기로 했다.

손병석 코레일 사장은 “이용객이 늘어나는 여름철에 대비해 국민이 안심하고 편안하게 철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코레일 가족 모두가 한마음으로 안전과 서비스에 최선을 다하자”고 당부했다.

사진=코레일
사진=코레일

경계영 (kyung@edaily.co.kr)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