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지역별

[이데일리 경계영 기자] 코레일은 25일 오후 서울 사옥에서 코레일 경영진, 5개 계열사 대표이사와 함께 ‘하절기 안전관리계획’을 집중 논의하고자 코레일 계열사 사장단 회의를 열었다.

손병석 코레일 사장과 코레일유통, 코레일관광개발, 코레일네트웍스, 코레일로지스, 코레일테크 등 5개 계열사 대표는 열차 이용이 늘어나는 여름 성수기를 앞두고 안전 대책을 공유하는 동시에 국민과 모든 작업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확보하는 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특히 전국 철도역 내 매장을 운영하는 코레일유통은 ‘모바일 점검’ 앱으로 모든 식품 취급 매장의 위생 상태를 실시간으로 관리하고, 철도역과 차량 청소를 맡는 코레일테크는 각종 시설물과 차량의 청결 상태를 특별 점검하기로 했다.

아울러 각 계열사는 코레일테크를 비롯한 각 계열사의 정규직으로 전환된 외주 인력 5240명을 대상으로 조직 적응을 지원하고 처우를 개선하는 등 조직 안정화에 적극 노력하기로 했다.

손병석 코레일 사장은 “이용객이 늘어나는 여름철에 대비해 국민이 안심하고 편안하게 철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코레일 가족 모두가 한마음으로 안전과 서비스에 최선을 다하자”고 당부했다.

사진=코레일
사진=코레일

경계영 (kyung@edaily.co.kr)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중개업소 및 개인회원이 등록하는 매물정보가 노출될 수 있도록 광고 플랫폼 및 관련정보를 제공하며,
      중개업소 및 개인회원이 Daum부동산에 등록한 매물정보 및 이와 관련한 실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