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지역별
[서울경제] 서울시가 해방촌·가리봉·성수동 등 20개 도시재생사업 현장의 성공 노하우를 담은 ‘서울시 도시재생 사업지역 소식지 모음집’을 발간했다.

14일 서울시는 20개 도시재생지역에서 발간해 온 소식지를 망라해 책으로 발간했다고 밝혔다. 2016년부터 분기별로 발행된 소식지는 도시재생 현장의 이야기를 가장 가까이서 취재한 내용이 담겼으며 전국 지자체 및 도시재생 기관, 관련 분야 학계에서 인기 있는 자료로 활용돼왔다.

이번 모음집은 사업 추진 단계별로 총 3권으로 구성됐다. 1권은 해방촌, 가리봉, 성수동 등 사업 막바지 단계에 오른 ‘도시재생활성화지역’의 이야기를 담았다. 2권은 난곡·난향동 등 정부가 추진하는 ‘도시재생뉴딜사업’이 진행 중인 5개 지역을 비롯해 2단계 도시재생활성화지역 6곳의 이야기로 구성된다. 특히 요즘 젊은이들 사이에서 이색적인 게스트하우스 겸 카페 명소로 떠오르는 수유동의 ‘삼양여관(사진)’을 운영하는 젊은 부부의 인터뷰 내용 등이 담겼다. 3권은 도시재생활성화지역으로 선정된 지 1년이 안 된 지역의 소식지를 모아 구성했다.

서울시는 소식지 모음집을 전국 도시재생지원센터, 유관 기관, 도시재생 지원기구는 물론 동 주민센터에도 배포할 계획이다.

강맹훈 서울시 도시재생실장은 “처음 가보는 길은 누구에게나 낯설 수밖에 없다”며 “서울시의 도시재생사업 노하우와 현장 이야기가 오롯이 담겨 있는 이 책자가 전국의 도시재생사업 주체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윤선기자 sepys@sedaily.com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