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지역별 감정원, 8월 둘째 주 주간아파트 가격 동향
서울 0.02%로 전주에 비해 0.01%포인트 내려

[이데일리 김기덕 기자]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가 발표된 이번 주 서울 주택시장은 관망세가 더욱 짙어진 모습을 보였다.

14일 한국감정원의 8월 둘째 주(8월 12일 기준) 서울 주간아파트값은 0.02%를 기록했다. 7주 연속 오름세를 이어갔지만, 직전 주(0.03%)에 비해서는 상승폭을 0.01%포인트 줄였다.

감정원은 분양가상한제 적용 기준 개선안 발표로 재건축 단지를 중심으로 사업 지연 및 수익성 악화 우려가 커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강북권에서는 마포구(0.05%)가 공덕오거리 및 초등학교 인근 수요로, 용산구(0.04%)는 리모델링 및 개발 기대감 등으로, 광진구는 동서울터미널 현대화 및 호재로 상승세를 보였다. 강남권에서는 인가 신축 단지의 상승세가 이어졌지만 분양가상한제 영향으로 강남4구는 전주에 비해 모두 상승폭을 줄였다.

서울 아파트 전셋값은 0.04%로 전주와 동일한 상승률을 기록했다. 정주 여건이 있는 역세권 대단지 또는 정비사업 이주 수요가 있는 지역 위주로 상승했다.

전국 아파트값은 0.04% 내리며 전주에 비해 0.01%포인트 하락폭을 키웠다. 시도별로 대전(0.15%), 전남(0.02%) 등은 오른 반면 강원(-0.25%), 제주(-0.16%), 경남(-0.15%), 경북(-0.11%) 등은 내림세를 보였다. 전국 아파트 전셋값도 0.03% 하락했다.

한편 주간아파트가격동향에 대한 세부자료는 한국감정원 부동산통계정보시스템 R-ONE 또는 한국감정원 부동산정보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전국 시도별 아파트 매매가격지수 변동률.(감정원 제공)
전국 시도별 아파트 매매가격지수 변동률.(감정원 제공)

김기덕 (kiduk@edaily.co.kr)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